[2020국감] 오영훈 의원 "교통사고 최다 대전…사망자는 충남"
상태바
[2020국감] 오영훈 의원 "교통사고 최다 대전…사망자는 충남"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20.10.22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의원
오영훈 의원

지난해 자동차 1만대당 교통사고 최다 지역은 대전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자는 충남이 2.15명으로 가장 많았다.

22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오영훈(제주시을)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자동차 1만대당 교통사고는 전국에서 평균적으로 83.49건 발생한 가운데 대전에서 115.41건이 발생해 가장 빈발했고, 광주 111.18건, 서울 108.57건 순이었다.

사망자는 충남이 2.15명으로 가장 많았고, 전남 2.13명, 전북 2.03명이었다. 부상자는 광주 177.96명, 대전 175.1명, 대구 160.46명 순으로 집계됐다.

오 의원은 "대전의 교통 인프라가 부족하거나 교통신호 체계 혼잡 등 다양한 이유가 있을 수 있다"며 "어떤 종류의 자동차가 어디에서 어떤 식으로 사고가 발생하는지 점검해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