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국감]남인순 의원 "백신 사망사례, 연관성 철저 규명해야”
상태바
[2020국감]남인순 의원 "백신 사망사례, 연관성 철저 규명해야”
  • 박창복기자
  • 승인 2020.10.2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5년반 독감백신 사망사례 15건...식약처 “인과관계 확인된 건 없어”
남인순 국회의원
남인순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보건복지위·서울송파구병)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제출한 ‘독감백신 이상반응 보고 추이’에 따르면 2015년 이후 금년 상반기까지 5년 반 동안 총 1만 3,769건의 이상사례가 보고됐으며, 사망보고건수는 총 15건에 달한다고 22일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는 “독감백신의 주요 이상사례가 주사부위통증, 근육통, 피로 등으로 보고된 부작용은 해당 의약품과 인과관계가 여부와 관계없이 보고된 것”이며, 독감백신의 안전성에 대해 “국내 독감 백신은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보된 의약품이며, 제조사의 품질 검사 이후 추가로 식약처의 국가출하승인을 거쳐 품질을 확보하도록 하고 있다”고 밝히고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보고건수는 최근 5년간 15건, 최근 10년간 17건으로 인과관계가 확인된 건은 없었다”고 했다.

이에 남 의원은 “최근 백신이 상온노출로 백신 침전물이 발견되는 등 불안감이 커진 와중에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사례가 잇따라 발생해 국민적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면서 “독감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하며, 사망사례나 중증 이상반응 사례 등에 대해 백신과의 연관성 여부를 철저히 규명해 연관성이 확인될 경우 피해보상 등 절차를 제대로 진행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또한 “보건당국에서는 백신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의 우려를 해소해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 예방을 위한 독감백신 접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