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사회적경제 기업 안정적 판로 돕는다
상태바
충남도, 사회적경제 기업 안정적 판로 돕는다
  • 충남취재본부/ 한상규기자
  • 승인 2020.10.2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권 첫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개소…판로 및 홍보 마케팅 제공

충남도가 충청권에서 처음으로 사회적경제 기업에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할 ‘충남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문을 열었다.

도는 29일 아산시 배방읍에 위치한 유통지원센터에서 ‘충남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은 코로나 예방을 위해 운영 주체인 충남따숨상사협동조합을 비롯해 관련 기관만 소수로 참여해 경과보고, 홍보영상 상영, 격려 및 축사 영상 등 비대면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는 정부의 핵심과제인 사회적경제 활성화의 일환으로, 아산시 ‘문화 플랫폼 단지’ 내 지상 2층 규모로 조성됐다. 1층은 사회적경제 제품 홍보 및 판매장으로 운영될 계획이며, 2층은 사회적경제 조직 사무실 및 커뮤니티 사무공간으로 조성됐다.

양승조 지사는 “지역사회에 흩어져 활동하던 마을기업, 협동조합이 협업을 통해 신규 상품을 개발하고 유통을 하게 됨으로써 충남의 사회적경제 규모를 질적·양적으로 키워나갈 것”이라며, “도 또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유통지원센터 역할을 더욱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충남취재본부/ 한상규기자
hansg@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