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지난해 해외판로지원 사업 '효과톡톡'
상태바
세종시, 지난해 해외판로지원 사업 '효과톡톡'
  • 세종/ 유양준기자
  • 승인 2021.01.26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개사 상담액 2827만 달러·계약예상액 1303만 달러
세종시청사 전경 [세종시 제공]
세종시청사 전경 [세종시 제공]

세종시는 지난해 해외판로지원사업을 추진해 관내 기업 45개사가 상담액 2827만 7000달러, 계약예상액 1303만 9000달러의 실적을 거뒀다고 26일 밝혔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비대면 무역사절단 ▲해외전시·박람회 온라인 참가 지원 ▲세종 우수기업 전시관 운영 등 온라인 마케팅 사업 발굴을 비롯해 총 8가지 사업을 추진해 관내 기업 수출의 지원 사격에 나섰다. 

‘수출기업화 지원사업’에 참가한 세제 생산 기업 화인TNC(대표 이현용)는 총 10만 달러의 수출 성과를 이뤄냈다.

‘자카르타 온라인 소비재전’에 참여한 ㈜푸시풀시스템(대표 송성면)는 인도네시아, 미국, 베트남 등 2만 달러의 샘플·상품 구매 실적을 올렸다. 

해외 바이어를 연결해주는 ‘세종 1:1 온라인 화상상담회’에 참가한 (주)아이씨푸드(대표 박균익)는 베트남 대형 유통사에 샘플을 발송하는 등 신제품에 대한 홍보를 지속하고 있다.

지난해 세종지역 수출 규모는 13억 48만 달러로 전년 12억 8515만 달러에 비해 1.2% 증가했다.

이는 지난 2012년 시 출범 8년 만에 약 4.7배가 늘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과 지속되는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글로벌 경기가 침체된 상황에서 수출기업의 판로개척 노력에 해외판로 지원사업이 더해지면서 수출규모가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시는 올해 상반기 중 온라인 해외전시회 참가지원, 세종 우수기업 온라인 전시관 운영 등 온라인 위주 사업추진으로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지속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6월 일본 동경에서 열리는 한국상품전과 9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국제 프리미엄 소비재전에 세종관을 운영해 관내 수출기업들의 위축된 해외 마케팅에 활기를 불어넣을 계획이다.

박형민 시 경제산업국장은 “올해도 기업들의 해외시장 개척에 대한 수요를 지속적으로 파악하고 수출 유망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세종/ 유양준기자
yjyou@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