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 '시동'
상태바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 '시동'
  • 충남취재본부/ 한상규기자
  • 승인 2021.01.27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지역 수산물 고부가가치화·첨단화 등 미래성장 전략 추진
수산식품 '생산-가공-유통-수출' 전 과정 지원...경쟁력 강화
충남도가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시동을 걸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시동을 걸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시동을 걸었다.

도는 수산물의 고부가가치화, 첨단화 등 미래성장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수산식품 산업을 적극 육성키로 했다.

도는 이를위해 오는 2030년까지 수산식품 수출액 4억 달러 달성과 일자리 1000개 창출을 목표로 추진하며 총사업비 1200억 원을 투입키로 했다.

도는 타당성 조사 용역과 시·군 협의를 거쳐 최종 사업지를 선정하고 오는 2023년까지 행정절차를 마친 뒤 2024∼2026년 설계·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부지 규모는 약 2만 9700㎡이며 주요 입주 시설은 ▲사물인터넷 스마트 물류창고 ▲디지털 트윈 가공시설 ▲수산식품 연구개발센터 ▲창업·보육센터 ▲상설 전시·판매장 ▲무역지원센터 ▲태양광 발전시설 등이다.

또한 수산식품 클러스터는 생산부터 가공, 유통, 수출로 이어지는 전 과정을 패키지로 지원하는 통제탑 역할을 하며 해썹(HACCP) 의무화 등 국제적 수준의 엄격한 품질·위생·규격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이를통해 생산한 수산식품의 경쟁력을 높여 지난해 6% 수준이었던 지역 수산물 학교 급식 공급률을 2026년까지 60%로 끌어올리고 기업 납품 및 해외 수출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올해 추경 예산 1억원을 확보해 기본 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을 진행하고 내년 하반기 해양수산부에 2022년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할 예정이다.

조원갑 도 해양수산국장은 “지리적으로도 지역 수산물 원료 조달이 용이해 경쟁력이 뛰어난 만큼, 깨끗하고 안전한 도내 수산물로 우수한 품질의 수산식품을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충남취재본부/ 한상규기자
hansg@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