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매TV] 강남구 “장애인 주차구역입니다” 경고음...불법주차 93% 감소
상태바
[전매TV] 강남구 “장애인 주차구역입니다” 경고음...불법주차 93% 감소
  • 박창복기자
  • 승인 2021.02.09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17곳 공영주차장 ‘ICT 장애인주차구역’ 본격 운영

[영상제공 : 강남구청]

"이곳은 장애인 주차구역입니다."

이는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의 장애인주차구역 실시간 관리시스템의 안내방송이다.

9일 구는 이달부터 비장애인 차량 진입 시 경고음을 내고 단속 시 1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ICT(정보통신기술) 장애인주차구역 실시간 관리시스템’을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사물인터넷(IoT) 기술과 행정정보망이 연계돼 주차위반 차량을 자동 감지하는 동시에 경고음과 안내방송으로 불법주차를 단속한다.

강남구청 주차장에 설치된 'ICT 장애인주차구역 실시간 관리 시스템'[강남구 제공]
강남구청 주차장에 설치된 'ICT 장애인주차구역 실시간 관리 시스템'[강남구 제공]

구는 지난해 9월 시스템을 구축하고,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시범운영한 결과, 불법주차를 시도한 차량 1751대 중 1622대(93%)가 경고 안내방송을 듣고 즉시 이동 주차하는 예방효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에 구는 현재까지 17개 공영주차장 93면에 설치돼 있는 이 시스템을 연내 30면을 추가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