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기본주택 품질 향상 보편적 주거권 보장"
상태바
경기도 "기본주택 품질 향상 보편적 주거권 보장"
  • 한영민기자
  • 승인 2021.02.23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손임성 경기도 도시정책관이 온라인 브리핑 방식으로 공공임대주택 입주민 ‘삶의 질’ 향상 방안을 브리핑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23일 오전 손임성 경기도 도시정책관이 온라인 브리핑 방식으로 공공임대주택 입주민 ‘삶의 질’ 향상 방안을 브리핑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 기본주택은 방수, 단열재, 바닥 슬라브 완충재 보강 등으로 철저히 관리할 방침이다.

손임성 도 도시정책관은 23일 기자회견을 갖고 ‘경기도 기본주택 통합설계기준’ 제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도는 ▲하자 제로(Zero) 목표 ▲분양주택 수준의 품질 ▲평생거주 고려로 정했다.

우선 공동주택 3대 하자인 누수, 결로, 소음 차단을 해결할 수 있도록 설계부터 시공단계까지 철저히 관리·감독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세대내 마감재 상향, 기계환기 방식 도입, 디지털 도어락, LED조명, 친환경 강마루 설치 등 분양주택 수준의 시설 개선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도는 10년 경과 시부터 3년 마다 노후화 점검을 실시해 주기적으로 전면/부분 리모델링을 추진하고, 리모델링에 용이한 구조와 설비공법을 적극적으로 도입해 유지관리가 수월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 제공]

입주자들의 안전을 고려해 화재 시 대피가 쉬운 시스템을 도입하고 코로나19 같은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스마트키를 활용한 비접촉 출입방식을 기준에 반영하는 등 지속적으로 입주자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개선방안을 발굴해 경기도 기본주택에 반영할 방침이다.

손임성 도 도시정책관은 “공공임대주택은 저렴하기만 한 주거형태라는 이미지에서 벗어나 진정한 보편적 주거권을 보장함으로써 경기도 기본주택을 모든 사람들이 거주하고 싶어 하는 공공임대주택의 표본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전국매일신문] 한영민기자
han_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