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동해안 그린 경제 생태계 구축
상태바
경북도, 동해안 그린 경제 생태계 구축
  • 경북/ 신용대기자
  • 승인 2021.03.03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분야 22개 중점과제 'E·A·S·T 플랜'에 11조3400억 투입
경북도는 기후 위기와 4차 산업혁명 등에 대응하기 위해 동해안 그린 경제 생태계를 구축한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기후 위기와 4차 산업혁명 등에 대응하기 위해 동해안 그린 경제 생태계를 구축한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기후 위기와 4차 산업혁명 등에 대응하기 위해 동해안 그린 경제 생태계를 구축한다고 3일 밝혔다.

도는 그린에너지, 신 해양 개척, 스마트 수산, 해양레저관광 4개 분야 22개 과제를 담은 'E·A·S·T 플랜'을 추진키로 했다.

포항에 1062억원을 투입해 수소연료전지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클러스터를 조성한다. 올해 수소특화단지 지정을 신청하는 등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선다.

또 경주에 혁신 원자력 연구단지(7210억원), 영덕에 대규모 풍력발전 등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1조312억원), 울진에 수소에너지 실증·생산단지(3680억원)를 만든다.

울릉도·독도에는 울릉공항 준공 등 100만 관광객 시대에 대비해 875억원을 들여 생태연구·관광 기반을 구축한다.

동해안에는 스마트 수산 기반 조성을 위해 1150억원으로 양식 클러스터, 기자재 연구센터, 수출가공 클러스터를 건립한다.

[전국매일신문] 경북/ 신용대기자
shinyd@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