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병원, 어린이가 안전한 사회 문화환경 조성 앞장
상태바
차병원, 어린이가 안전한 사회 문화환경 조성 앞장
  • 이일영기자
  • 승인 2021.04.0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분당·강남차여성병원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노동영 강남차병원장(오른쪽)과 차동현 강남차여성병원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운전과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정착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행사에 참여했다. [차병원 제공]
노동영 강남차병원장(오른쪽)과 차동현 강남차여성병원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운전과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정착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행사에 참여했다. [차병원 제공]

CHA 의과학대학교 차병원은 노동영 강남차병원장과 차동현 강남차여성병원장, 김재화 분당차병원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노동영·차동현·김재화 병원장은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구호가 적힌 교통안전문구를 들고 찍은 사진을 차병원 공식 블로그와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김재화 분당차병원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차병원 제공]
김재화 분당차병원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차병원 제공]

방문석 국립교통재활병원장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동참한 노동영 강남차병원장은 다음 주자로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이사, 수성 어린이환경센터이사장을 지명했다. 김재화 분당차병원장은 유재두 이대목동병원장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 다음 주자로 칠곡경북대학교병원 권태균 원장을 지목했다.

노동영 강남차병원장은 “이번 챌린지를 계기로 어린이 교통사고에 대한 안전의식 홍보와 함께 일상 속에서 차병원 임직원과 고객분들도 적극적인 참여와 실천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재화 분당차병원장은 “차병원 임직원 모두가 교통안전 수칙을 준수하며 어린이가 안전한 사회 문화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이일영기자
leei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