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덕 봤다
상태바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덕 봤다
  • 횡성/ 안종률기자
  • 승인 2021.04.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간 40명 전입 성과 거둬
인구유입 효과 확대 기대
횡성군청사 전경
횡성군청사 전경

강원 횡성군은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의 추진으로 사업 1년 만에 청년 근로자 40여명이 전입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 시행을 통해 횡성 인근 지역에서 횡성으로 출퇴근 하는 유동인구의 전입을 유도해 인구정책에 기여했으며 해당 지원 사업에 대한 문의는 점차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 인구유입의 효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지원 사업은 제조업체 중 신청일 기준 상시근로자 5명 이상, 공장등록일로부터 3년 이내인 관내 기업에 재직하고 과거 3년 동안 횡성군에 주민등록을 등재한 사실이 없는 만18세 이상 55세 이하 청년 등 근로자가 군으로 전입을 하는 경우 월 20만원씩 5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입근로수당 대상으로 선정된 청년 등 근로자의 가족이 동반 전입할 경우에는 정착지원금 30만원이 추가 지원되며, 지원기간은 전입근로수당 지원기간까지이다.

이 사업은 올해도 이어지고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횡성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동섭 기업경제과장은 “앞으로도 관내 기업체들의 안정적인 기업경영과 청년 구직자의 전입을 유도하기 위해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을 지속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횡성/ 안종률기자
iyahn@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