崔 "이재명, 동문서답이 진짜 구태정치"…기본소득 공방 가열
상태바
崔 "이재명, 동문서답이 진짜 구태정치"…기본소득 공방 가열
  • 서정익기자
  • 승인 2021.07.25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 [국민의힘 제공]
최재형 전 감사원장 [국민의힘 제공]

국민의힘 대권주자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25일 이재명 경기지사에게 "동문서답이 진짜 구태정치"라며 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제가 드린 말씀은 (이 지사의) 기본소득 공약이 효과성에 의문이 있고, 복지에 대한 제 철학과도 많이 다르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가 발끈한 '전 국민 외식수당' 언급도 연 50조원의 예산을 들여 모든 국민에게 월 8만원을 지급한다는 것이 비용과 효과의 측면을 고려할 때 국민의 삶을 실질적으로 나아지게 할 수 있느냐는 의문을 제기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러나 이 지사는 묻는 말에는 대답하지 않고 구태정치를 한다고 비난했다"며 "동문서답을 하시면 안 된다"고 말했다.

앞서 최 전 원장은 이 지사가 공약한 기본소득제를 두고 "한 달 용돈 수준도 되지 않는 돈으로 국민의 삶이 과연 나아질 수 있을지 의문"이라며 "기본소득이 아니라 전국민 외식수당이라고 부르는 게 낫겠다"고 비판했다.

그러자 이 지사는 "분기별 지급을 굳이 월로 쪼개 비난(한다)"며 "감사원장 때도 이번처럼 목적을 갖고 왜곡하는 그런 식의 감사를 했나"라고 맞받았다. 이어 "첫술 밥에 배 안 부르냐고 칭얼대는 어린아이가 생각나 불편하다"고 반박한 바 있다.

[전국매일신문] 서정익기자 
seo@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