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도호부 관아유적 복원공사 본격화
상태바
삼척도호부 관아유적 복원공사 본격화
  • 삼척/ 김흥식기자
  • 승인 2021.03.18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시 관아 조감도 [삼척시 제공]
삼척시 관아 조감도 [삼척시 제공]

강원 삼척시는 보물 제213호로 지정된 삼척 죽서루 일대 및 삼척도호부 관아 유적 일대에 대한 복원공사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복원공사에는 총 사업비 116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4년까지 관아유적 복원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이어 2025년 이후 주변정비사업을 추진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삼척도호부는 조선시대까지 행정과 군사 중심지 역할을 했다.”며 “복원 후에는 도심 전통문화중심지로 새롭게 재탄생할 것이며 역사·문화자원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삼척/ 김흥식기자
kimh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