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코로나19 확산 조기차단 임시이동 검사소 운영
상태바
순천시, 코로나19 확산 조기차단 임시이동 검사소 운영
  •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 승인 2021.04.14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순천시는 코로나19 감염을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읍면동 순회 임시 이동검사소를 운영한다. [순천시 제공]
전남 순천시는 코로나19 감염을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읍면동 순회 임시 이동검사소를 운영한다. [순천시 제공]

전남 순천시는 최근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을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13~19일까지 읍면동 순회 임시 이동검사소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최근 무증상·감염경로 불분명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지역에 아직 확인되지 않은 감염자가 산재해 있을 수 있다고 판단해 고령자·장애인 등 이동이 불편한 주민들이 손쉽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임시 순회검사소를 꾸려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지난 13일 주암면에서 가구당 1명 이상 검사하도록 권유, 2개 마을에서 2명의 확진자를 찾아내기도 했다.

시는 14일 송광·황전, 외서·월등, 15일 낙안·상사·승주·서면, 16일은 별량·해룡 등 농어촌 지역을 우선 검사한 후 오는 19일까지 동 지역을 포함해 시 전역에 검사를 마무리 할 계획이다.

황선숙 시 감염병관리과장은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가구당 1명 이상 검사를 받아 지금의 위기상황을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께서는 진단검사에 적극 응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sgw3131@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