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밀원수 특화 숲 50ha 조성한다
상태바
서천군, 밀원수 특화 숲 50ha 조성한다
  • 서천/ 노영철기자
  • 승인 2021.04.15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까지 사업비 10억 투입
충남 서천군이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50ha의 밀원수 특화조림을 한다. 사진은 서천군청사 전경
충남 서천군이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50ha의 밀원수 특화조림을 한다. 사진은 서천군청사 전경

충남 서천군이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50ha의 밀원수 특화조림을 한다고 15일 밝혔다.

군은 최근 이상기후와 벌채 등으로 밀원수림이 감소하고 귀농·귀촌인구의 증가로 양봉농가가 늘고 있으나 밀원수 부족으로 원거리 채밀 등 어려움이 가중됨에 따라 밀원수 조림 5개년 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

세부계획은 오는 2025년까지 밀원 숲 50ha조성, 군유림 선도경영 시범단지 조성, 밀원수 조림지에 대한 양봉농가 공유, 밀원 숲 조성지 사후관리강화 등 4대 실천과제를 추진키로 했다.

군은 밀원수 식재를 위한 묘목 구입등을 지원하고 양봉농가의 선호도를 감안, 군유림에 아카시아 나무 등을 식재하는 선도 경영단지 조성과 사후관리에 주력할 계획이다.

노박래 군수는 “밀원수 단지 조성으로 건전한 자연생태계 유지와 고정 양봉에 따른 벌꿀 생산비용을 낮춰 양봉농가 소득향상은 물론 산주와 양봉농가의 상생 기반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천/ 노영철기자
noyc@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