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월영 천안시의원 "천안삼거리 명품화 공원 원안대로 추진해야...199억 삭감 부담"
상태바
김월영 천안시의원 "천안삼거리 명품화 공원 원안대로 추진해야...199억 삭감 부담"
  • 천안/ 정은모기자
  • 승인 2021.04.21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월영 천안시의원 [천안시의회 제공]
김월영 천안시의원 [천안시의회 제공]

김월영 충남 천안시의원은 전날 5분 발언을 통해 천안삼거리 명품화 공원 원안대로 추진할 것을 주장했다고 21일 밝혔다.

김 의원은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 일산의 호수공원, 울산 대공원과 태화강 공원 등 도시의 품격과 경제적 가치를 유발하는 국내외 공원 사례를 언급하며 천안삼거리공원 명품화 사업의 원안 추진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 의원은 “천안삼거리공원을 품격 높은 명품문화공원으로 조성해 시민들에게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 천안의 대표공원 브랜드로 육성하고자 2016년부터 674억 원을 예산을 투입하기로 하고 시작된 천안삼거리 명품화 공원 조성사업이 시장이 바뀐 후 199억 원을 삭감해 475억 원의 반쪽짜리 공원으로 전락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당초 원안대로 사업을 추진하여 70만 천안시민 누구나 염원하는 명품공원으로 조성할 것”을 촉구했다.

[전국매일신문] 천안/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