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가족센터 만든다
상태바
홍성군, 가족센터 만든다
  • 홍성/ 최성교기자
  • 승인 2021.05.27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5억 투입 내년 6월 준공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
충남 홍성군 가족센터 건립공사 착공식. [홍성군 제공]
충남 홍성군 가족센터 건립공사 착공식. [홍성군 제공]

충남 홍성군이 총195억을 투입해 복합문화공간인 가족센터의 첫 삽을 떴다.

군은 27일 홍북읍 신경리 건립 부지에서 양승조 충남도시사와 김석환 홍성군수를 비롯해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 센터는 총사업비 195억 원이 투입되며 홍북읍 신경리 1634번지 일대에 연면적 6762.16㎡(지상5층, 지하1층)의 규모로 영유아부터 아동·청소년·온가족이 함께 공존해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조성된다.

센터는 내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완공 시 공동육아, 돌봄서비스, 가족상담, 문화여가 프로그램 등 다양한 돌봄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김석환 군수는 “방역 관리에 중점을 둬 행사규모 및 참석인원은 최소화했지만 군민들의 염원을 담아 안전한 준공을 기원하는 착공식을 가졌다”며 “가족센터가 군민 누구나 편안하게 찾고 이용하는 지역사회의 열린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가족문화 공간으로의 전국 선도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군은 충남혁신도시 지정에 맞춰 공공기관 및 기업 이전, 국립대학 설립 등에 따른 인구유입이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공동주택 10개단지(1만1000여 가구) 완공한데 이어 8개 공동주택단지를 추가 공급하며 주거공간을 확충하고 있으며 신한옥형 아동 숲 체험관과 창의놀이터, 다목적 운동장, 어린이 물놀이장, 스마트도시 구축 등 정주여건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국매일신문] 홍성/ 최성교기자
sgcho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