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숙원사업들 '가속페달'
상태바
포천시 숙원사업들 '가속페달'
  • 포천/ 신원기기자
  • 승인 2021.05.31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정호수 케이블카 내달 착공
군내∼내촌 도로건설 내년초에
명성산 [포천시 제공]
명성산 [포천시 제공]

경기 포천시 숙원사업 2건이 속도를 낸다.

31일 시는 산정호수∼명성산 케이블카 설치사업이 7월에, 국지도 56호선 군내∼내촌(5.5㎞) 건설사업이 이르면 연말, 늦어도 내년 초에 각각 착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산정호수 케이블카 설치사업은 산정호수와 명성산 억새 군락지를 연결하는 것으로 착공 전 행정절차가 마무리 단계에 있어 오는 7월 착공한다.

민간자본 300여억원을 투입해 산정호수 입구 상동주차장 인근에서 명성산 억새 군락지 팔각정까지 1.9㎞에 케이블카를 설치하는 것이다.

오는 2023년에 완료되면 약 1시간 30분을 걸어야 갈 수 있는 명성산 억새 군락지를 8분가량 케이블카를 타고 오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곳은 매년 가을이면 정상 부근 15만㎡ 규모의 억새밭이 장관을 이뤄 등산객의 발길이 이어지는 곳이다.

포천 국지도 56호선 군내∼내촌 사업구간 [경기도 제공]
포천 국지도 56호선 군내∼내촌 사업구간 [경기도 제공]

또한 군내∼내촌 도로 건설사업도 하반기 보상을 거쳐 늦어도 내년 초에는 착공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1100억원을 들여 포천 군내면 직두리와 내촌면 신팔리 5.5㎞를 잇는 왕복 2차로 도로를 새로 건설하는 것이다.

이 사업은 수원산에 터널을 뚫어 고갯길을 직선으로 연결하는 것이다.

완료되면 국도 37호선과 바로 이어져 가평군 청평까지 30분이면 갈 수 있는 데다 구리∼포천 민자고속도로도 이용할 수 있어 서울 접근성이 좋아진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 공사들은 지역 발전을 이끌 숙원사업"이라며 "예정대로 두 사업들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포천/ 신원기기자 
shin1g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