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클래식 특화공연장 '부천아트센터'로
상태바
부천 클래식 특화공연장 '부천아트센터'로
  • 부천/ 오세광기자
  • 승인 2021.05.31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명칭 최종확정…"국제성" 評
부천시청부지 2023년 개관 목표
부천아트센터 야경 조감도.  [부천시 제공]
부천아트센터 야경 조감도. [부천시 제공]

경기 부천시 클래식 특화공연장의 명칭이 '부천아트센터'로 확정됐다.

시는 오는 2023년 개관을 목표로 부천시청 부지에 조성하고 있는 부천문화예술회관(가칭) 명칭 공모에서 1차 내부심사, 2차 전문가 심사를 진행한 결과 '부천아트센터'로 최종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4월 22일부터 5월 13일까지 진행된 공모작 접수 결과 전국 각지에서 총 600편이 접수됐으며 상징성, 창의성, 명료성, 국제성 등 심사 기준에 따라 1, 2차 심사를 거쳐 최종 당선작을 선정했다.

‘부천아트센터’는 직관적이면서도 앞으로 이뤄질 공연장의 주요 사업들을 상징하며 국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명칭으로 평가됐다.

이번에 최종 명칭으로 선정된 부천아트센터는 총 600편 중 16명의 중복 제출자가 있었으며 동일 명칭은 가장 먼저 접수한 자를 당선작으로 한다는 공모원칙에 의거 해당 명칭을 가장 먼저 접수한 인천 서구 거주자 K모씨(71세)가 선정됐다.

최종 명칭으로 선정된 응모자 1명에게는 명칭 부여와 함께 상금 100만 원을 수여하며 수상작은 내외부 검토를 거친 뒤 브랜드 로고로 개발해 활용될 예정이다.

이에 시 관계자는 “부천아트센터로 접수한 1, 2순위의 시차는 단 11초였다”며 “관심 갖고 참여해준 모든 분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장덕천 시장은 “이번 부천아트센터의 명칭 확정은 전문공연장으로서의 시작을 의미한다”며 “오는 2023년 개관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부천/ 오세광기자
osk@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