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경남신보에 15억 특별출연…조선업 250억 지원 '숨통'
상태바
BNK경남은행, 경남신보에 15억 특별출연…조선업 250억 지원 '숨통'
  • 창원/ 김현준기자
  • 승인 2021.06.1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 본점. [BNK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 본점. [BNK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이 지역내 조선업 지원에 나섰다.

12일 BNK경남은행에 따르면 이를 위해 경남신용보증재단(이하 경남신보)에 15억원을 특별출연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경남에 소재하는 조선·해양기자재 중소기업과 대우조선해양이 추천한 협력업체다.

이번 특별출연은 지난달 17일 도·대우조선해양·경남조선해양기자재협동조합·경남신용보증재단과 함께 한 '조선업종 상생협력 특례자금 지원협약'에 따라 이뤄졌으며 BNK경남은행을 포함해 도, 대우조선해양의 출연 금액은 모두 50억원 규모다.

경남신보는 출연금 50억원을 재원으로 그 5배에 해당하는 25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BNK경남은행 최철호 여신영업본부 상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경영난을 겪는 지역 내 조선·해양기자재 업종 중소기업들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창원/ 김현준기자 
kimhj@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