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세계적 가스회사 '린데' 15억불 투자유치
상태바
경기도, 세계적 가스회사 '린데' 15억불 투자유치
  • 한영민기자
  • 승인 2021.06.16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평택시·린데코리아 투자협약식
올해 외국기업 투자유치 최대 규모
수소충전소·산업용 가스시설 설치
16일 경기도청 신관 2층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장선 평택시장,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이 경기도-평택시-린데 간 수소생태계 조성 및 반도체 산업기반 강화를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16일 경기도청 신관 2층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장선 평택시장,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이 경기도-평택시-린데 간 수소생태계 조성 및 반도체 산업기반 강화를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세계적인 산업용 가스업체 ‘린데(Linde)’사로부터 약 15억 달러를 유치했다. 이는 올해 도가 유치한 외국기업 투자 유치 가운데 최대 규모다.

1897년 설립된 린데사는 반도체, 석유화학, 식음료, 첨단 디스플레이 등 다양한 제조업 분야에 산업용 가스와 관련 설비를 공급해 연간 280억 달러에 달하는 매출을 올리고 있는 세계적 기업이다.

이재명 지사와 정장선 평택시장,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은 16일 도청에서 수소충전소 및 산업용 가스시설 설립을 위해 상호협력 하는 내용의 투자협약서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에 따라 린데는 한화 약 1조7000억원 상당을 투자해 수소충전소를 설치하고 산업용 가스시설을 신·증설한다. 린데는 도내 주요 도시를 중심으로 기체수소와 액체수소 충전소를 설치해 수소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평택시 고덕면 린데 평택공장을 중심으로 가스시설을 신·증설해 주요 시스템반도체 회사에 산업용 가스를 공급할 방침이다. 

도와 평택시는 린데가 이번 투자계획을 성공적으로 실행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각종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는 세계 반도체 산업의 중심지로 산업용 가스의 원활한 공급체계가 구축되면 반도체 산업의 국제 경쟁력 향상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기도는 언제든지 투자에 대해 환영하고 기업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들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평택항을 이용하는 수많은 버스와 트럭, 선박까지 앞으로 수소시대를 대비해야 하는데 이 부분에서도 계속 협력해 새로운 친환경 시대를 만들어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한영민기자 
han_Y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