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순균 강남구청장 "압구정‧은마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해야" 요청
상태바
정순균 강남구청장 "압구정‧은마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해야" 요청
  • 박창복기자
  • 승인 2021.06.17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의료원 부지 공공주택 공급계획 철회 등 7개 현안 건의
17일 오세훈 서울시장(좌)과 면담하고 있는 정순균 구청장(우) [강남구 제공]
17일 오세훈 서울시장(왼쪽)과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면담하고 있다. [강남구 제공]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17일 서울시청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을 면담을 갖고, 강남 압구정아파트와 은마아파트의 조속한 재건축 추진을 요청했다.

압구정·은마아파트는 40년이 경과된 대규모 노후아파트로 정부의 부동산정책에 따라 재건축이 지연됐다.

정 구청장은 “은마·압구정 재건축사업은 주민들의 주거복지 해결을 위해서도 더 이상 늦출 수 없다”며 “오 시장이 공약으로 내건 재건축사업 추진에 속도를 내서 이들 지역 아파트 주민들의 숙원을 해결해 달라”고 강조했다.

또 지난해 8월 서울시가 발표한 ‘강남 서울의료원 부지 공공주택 3000호 공급계획’에 대한 전면 철회를 요구하고, 당초 원안인 GBC-영동대로복합개발과 연계된 ‘MICE산업 거점 개발’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외에도 지난해 6월 중단된 개포 구룡마을 개발계획변경안과 관련해 하반기 보상계획공고와 감정평가, 실시설계 등 후속 절차를 위해 이달 중 확정할 것을 요청하고, 강남구 내 순차적 용도지역 변경(종상향), 강남구 신청사 부지(SETEC) 관련 협조, 수서 로봇거점지구 조성 지원, 대모산 공원정비사업 특별조정교부금 지원에 대한 협조 등을 당부했다.

 

[전국매일신문] 서울/ 박창복기자 
parkch@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