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매TV] 춘천시, 수돗물 12일 18시 '남사면·서면' 자정 '남면' 정상공급
상태바
[전매TV] 춘천시, 수돗물 12일 18시 '남사면·서면' 자정 '남면' 정상공급
  • 춘천/ 이승희기자
  • 승인 2021.07.12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수 춘천시장, 단수사태 사과 기자회견

[영상 : 춘천시 제공]

이재수 강원 춘천시장이 지난 9일 오전 11시30분 소양 취수장 밸브 파손으로 급작스럽게 발생한 단수 사태에 대해 12일 시청에서 춘천시민에게 사과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시장은 “수돗물은 시민생활, 안전과 직결되는 사안”이라며 “시민께 큰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부터 드린다”며 고개숙여 사과했다.

사고 후 조치에 대해서 이 시장은 “사고 당일 수리를 마치고 23시에 소양 정수장에서 수돗물 공급을 다시 시작했다”면서 ”다만, 단수 기간 동안 수도관에서 빠진 물을 완전히 보강하는 시간이 필요해 소양정수장에서 거리에 따라 시차가 있고, 원거리일수록 더 늦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12일 남산면과 서면은 18시, 남면은 자정이면 정상 공급이 가능한 상황이라고 거듭 시민에게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 시장은 “다시는 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보완책을 강도 높게 마련하고 주요 거점별로 수질검사와 모니터링을 통해 수돗물의 안정화 상태를 정밀 관리하고 취수부터 수용가에 이르는 전 과정에 센서를 설치해 빅데이터를 활용한 관리 및 안전, 복구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춘천 수돗물 공급 책임자로서 다시 한번 사과 드리며, 최대한 빠른 정상화와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춘천/ 이승희기자 
lees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