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지방하천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확대 구축한다
상태바
경남도, 지방하천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확대 구축한다
  • 창원/ 김현준기자
  • 승인 2021.07.31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천 수위·수문 상태 실시간 확인…수문 개폐 원격 제어
낙동강 홍수관리시스템. [경남도 제공]
낙동강 홍수관리시스템. [경남도 제공]

 

경남도가 지방하천 배수문 86개소에 '스마트홍수관리시스템'을 추가 구축한다.

31일 도에 따르면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은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해 하천 수위와 수문 상태를 실시간 확인하고 수문 개폐를 원격으로 제어하는 시스템이다.

도는 지난해 국비 408억 원을 투입, 낙동강과 남강 등 도내 11개 국가하천 내 290개소 배수문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구축을 시작해 현재 마무리 단계에 있다.

이번 지방하천 배수문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은 국비 113억 원을 추가 확보해 진행 중으로 내년 우수기 전 준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도는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활용범위를 넓히기 위해 전동식으로 작동하는 다른 하천시설과도 연계 방안을 모색하고 있으며, 이후 2024년까지 도내 모든 지방하천 내 원격 자동화 제어가 필요한 배수문에 대해 스마트홍수관리시스템을 적용할 계획이다.

곽근석 도 하천안전과장은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을 지방하천에도 추가 구축해 신속한 재난 대응과 효율적인 하천시설물 유지·관리를 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창원/ 김현준기자
kimhj@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