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임진각서 '호국 영웅' 맞이하다
상태바
파주시, 임진각서 '호국 영웅' 맞이하다
  • 파주/ 임청일기자
  • 승인 2021.05.31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윤덕용·강성기 일병 귀환행사
최종환 시장 "헌신에 최고 예우"
6·25전쟁으로 순직한 고 윤덕용, 강성기 일병에 대한 ‘호국의 영웅 귀환행사’가 열렸다. 사진은 고(故) 강성기 일병의 유품. [국방부 제공]
6·25전쟁으로 순직한 고 윤덕용, 강성기 일병에 대한 ‘호국의 영웅 귀환행사’가 열렸다. 사진은 고(故) 강성기 일병의 유품. [국방부 제공]

경기 파주시는 국가보훈처,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주관으로 31일 임진각 6.25전쟁 참전기념비 앞에서 6·25전쟁으로 순직한 고 윤덕용, 강성기 일병에 대한 ‘호국의 영웅 귀환행사’가 열렸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017년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백석산 일원에서 발견된 유해의 신원이 고 윤덕용, 강성기 일병으로 확인됐다며 이에 따라 시 임진각내 6·25전쟁 참전기념비 앞에서 시에 거주하고 있는 유가족을 모시고 전사자 신원확인 경과보고, 귀환패 전달, 헌화 및 분향, 위로말씀, 유가족 인사말씀, 위문품(포상금) 전달 등의 순으로 행사를 진행했다.

최종환 시장은 “20대의 젊은 나이에 가족을 뒤로한 채 나라를 지키기 위한 일념으로 6·25전쟁에 참전해 순직한 이들의 용기와 희생에 존경을 표하며 유가족분들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가유공자분들의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에 대한 예우 강화를 위해 보훈정책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행사는 6·25전쟁에서 미 수습된 전사자 12만2000여 명의 유해를 발굴해 신원이 확인된 유해를 가족의 품으로 모시는 ‘귀환’의 의미를 담아 최고의 예우로 전사자를 모시는 사업으로 국가보훈처에서 주관해 개최하고 있다.

[전국매일신문] 파주/ 임청일기자
imc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