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미성년 고객 수·자산, 1년반 새 3배로 증가"
상태바
KB증권 "미성년 고객 수·자산, 1년반 새 3배로 증가"
  • 홍상수기자
  • 승인 2021.07.3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증권 제공]
[KB증권 제공]

미성년 주식 투자자가 2019년 말 3만 9000명에서 지난달 말 12만 5000명으로 1년 반 사이에 3배 이상 214% 급증했다.

30일 KB증권은 2019년부터 올해 6월 말까지 위탁계좌를 보유한 미성년 고객의 증권투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같은 기간 전체 개인 고객이 411만명에서 571만명으로 39% 늘어난 것에 비춰보면 미성년 고객 증가세가 두드러진다.

전체 미성년 고객 자산도 이 기간 1900억 원에서 6100억원으로 225% 늘었다.

6월 말 기준 미성년 고객의 직접 투자자산 비중은 87%로 성인 고객 87.1%와 맞먹는 수준이었으며 미성년 고객의 해외주식 자산 비중은 10.7%로 성인 고객의 4.1% 대비 2배 이상 높았다.

국내 주식 보유 상위 종목은 성인과 미성년 고객 모두 삼성전자, 카카오, 현대차 등 대형 우량주 중심으로 나타났다.

다만 미성년 고객은 애플, 테슬라, 월트디즈니, 마이크로소프트 등 널리 알려진 해외 주식 비중이 성인 고객보다 크다고 KB증권은 설명했다.

또 미성년 고객의 92%는 증여세 면제 수준인 2천만원 미만으로 투자 중이다.

KB증권 관계자는 "미성년자 증권 계좌 개설은 주식시장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며 "저금리 상황에서 자녀 자산 증대를 위한 대안으로 증권 계좌가 활용되고 있으며, 국내외 우량주 중심 장기 투자를 선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전국매일신문] 홍상수기자
HongSS@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