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풍물시장 콘크리트 교각에 벽화 그려
상태바
춘천시, 풍물시장 콘크리트 교각에 벽화 그려
  • 춘천/ 이승희기자
  • 승인 2018.12.19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춘천시가 삭막한 콘크리트 교각에 벽화를 그려 넣어 전통시장을 활성화한다.
 시는 온의사거리 풍물시장 인근 철도하부공간을 이용, 교각에 춘천의 대표 관광지와 축제, 행사를 알리는 트릭아트 그림을 그리고 빈 공간에는 조형물을 이용한 벤치를 설치했다.
 교각 4곳에는 춘천 대표축제인 마임축제, 인형극제, 레저대회, 어린이대축제를 교각 3곳에는 소양강처녀상, 꿈자람물정원, 구곡폭포 등 대표관광지를 그렸으며 교각 바닥에는 소양강스카이워크가 현실감 있게 그려졌다.
 이 그림들은 입체적으로 그려 착시를 일으키게 하는 트릭아트로 벽화가 제작돼 트릭아트에 스마트폰을 사용하면 현실에 존재하는 이미지에 가상 이미지를 겹쳐 하나의 영상으로 보여주는 증강현실(AR) 서비스도 제공한다.
 교각 옆 공터에는 춘천여행과 낭만을 표현한 통기타 모형의 대형 벤치를 설치했다.
 트릭아트 벽화와 조형물은 기존의 풍물시장 교각에 그려진 김유정 동백꽃 벽화거리와 열차홍보관, 풍물시장 쉼터와 어우러져 새로운 춘천의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시는 트릭아트와 AR을 이용한 홍보영상을 제작, 서울 지하철 2호선 전철 내와 각종 지상파를 통해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도 갖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