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의회, 전국 우수 혁신사례 비교시찰
상태바
연수구의회, 전국 우수 혁신사례 비교시찰
  • 인천/ 맹창수기자
  • 승인 2019.04.23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연수구의회는 최근 1박 2일 일정으로 전국 우수 도서관·관광 마케팅 등 혁신사례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비교시찰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구의회에 따르면 이번 시찰에는 연수구의회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직원 등 총 14명이 참여했으며, 첫날에는 뉴욕 타임스에 사람 중심 혁신의 예로 소개된 ‘삼청공원 숲속 작은 도서관’을 방문, 자연과 어우러진 책과 깊은 맛을 자랑하는 커피 등 작은도서관이 지향하고 있는 바를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는 것.
 또한 경기도 건축문화상 금상을 수상한 오산시 꿈두레도서관을 방문해 도서관 소개, 운영현황, 다양한 프로그램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전국 최초의 독서캠핑장 등 다양한 시설물들을 둘러보며 향후 연수구에 계획하고 있는 도서관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특히 공주 한옥마을 게스트하우스와 관광혁신 사례인 광명동굴 등을 답사함으로써 연수구 특성에 맞는 관광자원 개발과 지역특화 수익상품 및 기념품 개발 등 관광 마케팅 활성화 방안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
 연수구의회 김성해 의장은 “이번 비교시찰을 통한 타 기관의 우수 사례들의 장점들을 적극 수렴해 구정에 접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