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 노동자 지원 조례안 이병숙 수원시의원, 대표발의
상태바
비정규직 노동자 지원 조례안 이병숙 수원시의원, 대표발의
  • 수원/ 박선식기자
  • 승인 2019.04.23 0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 수원/ 박선식기자 = 경기 수원시의회 이병숙(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의원이 비정규직 노동자 보호를 위해 ‘수원시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리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25일 기획경제위원회 심사를 앞두고 있다.


 이 조례안에는 수원시장은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및 경제적·사회적 지위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해야 하며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등의 향상을 위한 시책을 수립·시행해야 한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의 비정규직 처우 개선에 관한 사항, 차별적 처우에 관한 고충처리에 관한 사항, 비정규직 노동자 복지센터의 설치·운영 및 업무에 관한 사항, 센터의 위탁 및 계약 해지, 수탁자의 의무, 감독에 관한 사항, 운영위원회의 설치·구성, 위원의 임기·수당에 관한 사항 등을 규정했다.


 이 의원은 “비정규직 노동자의 근로조건 향상과 지역사회의 고용·노동 불안을 개선하기 위해 이번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며 “조례안을 통해 비정규직 노동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회경제적 양극화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상임위를 통과한 안건들은 오는 30일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