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수교육 프로그램 내달부터 운영
상태바
전수교육 프로그램 내달부터 운영
  • 문경/ 안병관기자
  • 승인 2019.04.23 0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무형문화재 백산 김정옥 사기장(78·영남요)은 2019년도 ‘함께 배우고 즐기는 문화재청 전수교육관 활성화사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전수교육 프로그램은 문화재청과 문경시 지자체의 후원 아래 전통도자의 본향인 문경에서 전통도자 문화향유의 저변확대와 전수교육관 활용 전수 교육을 위한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백산 김정옥 사기장은 전통 장작 가마와 발물레를 고집하는 한국도예의 거장으로, 국가문화재로 지정된 우리나라 유일의 사기장이자 조선왕실 도자의 계보를 잇는 대한민국 명장이다. 김정옥 사기장 가문은 조선 영조시대이래 300여 년에 걸쳐 아들 우남 김경식(52·영남요)과 손자 김지훈(25·영남요) 군에 이르기까지 9대에 걸쳐 조선백자의 맥을 이어오고 있다.
 수업은 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매주 토요일에 3시간에 걸쳐 총 20회로 진행되며 참가자들은 백산 김정옥 사기장에게 직접 배우는 ‘전통 발물레 수업’을 비롯해 ‘나만의 그릇 만들기’를 통해 다양한 도자기 장식기법을 배우고 직접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지게 된다. 특히 ‘차 마시기를 통한 마음치유-한국 전통 차문화 다도예법 배우기’는 우리의 도자기를 생활 속에서 어떻게 사용하는지를 알려주기 위한 내용으로 마련됐다. 김정옥 보유자를 비롯해 백산 사기장의 아들이자 전수교육조교로 한국전통문화대학교에서 대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 김경식(52·영남요)과 손자 김지훈(24·영남요) 전수생이 수업 진행을 전담한다.
 자세한 사항은 백산김정옥사기장 공식홈페이지(www.baeksan-kimjungok.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프로그램 수강 문의:백산도자문화연구소 054-571-09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