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13:17 (금)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서 콘서트…3천여 관람객 몰려
상태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서 콘서트…3천여 관람객 몰려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19.05.12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인천국제공항은 가정의 달을 맞아 제2터미널 그레이트홀에서 세계적 명지휘자 금난새가 이끄는 오케스트라와 인기절정 아이돌그룹 마마무 등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들을 대거 초청한 5월 정기공연이 3일간 대장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폐막됐다고 12일 밝혔다.

정기공연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과 함께 해외여행을 떠나는 여행객을 위한 특별공연 이다. 정통 클래식과 K팝 공연, 가족뮤지컬 등 3일간 각기 다른 장르 거장들이 열정적인 공연을 펼쳐, 3천 5백여 명의 관객들로부터 열렬한 박수갈채와 최고 공연이라는 격찬을 받았다.

첫날 금난새가 이끄는 뉴월드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소프라노 윤정빈, 바리톤 성승욱, 색소폰 황동연 등 정상급 아티스트와 함께 연주했다. 오페라 로미오와 줄리엣 줄리엣의 왈츠, 카르멘 투우사의 노래와 백조의 호수 등 웅장하고 섬세한 클래식 명곡을 무대에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어 둘쨋날 걸크러쉬 아이돌그룹 마마무와 가수 나윤권이 참여한 K-POP 초청 콘서트에서는 고고베베, 별이 빛나는 밤, 음오아예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요계 히트곡을 관객과 함께 열창해 2터미널 공연장을 뜨겁고 열정적인 에너지로 가득 채웠다.

마지막날엔 코믹뮤지컬의 진수를 보여준 넌버벌 코믹 마셜아츠 퍼포먼스 점프가 여행객들의 아낌없는 기립박수를 받으며 5월 정기공연의 대미를 장식했다.

인천공항은 최장 7일간의 황금연휴를 맞아 공항을 찾은 가족단위 여행객들을 위해 세계적인 스타 예술가의 공연을 감상하면서, 아이들과 잊지못할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페이스페인팅, 비행기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마련해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제2여객터미널은 작년 10월 7개 항공사가 추가 입주해 개항 1년 만에 연간 1,900만명 이상의관광객이 이용하는 세계적인 규모의 여객시설로 탈바꿈했다.

올해엔 대규모 정기공연과 사회적 가치창출을 위한 청년예술가 지원사업 등 총 2천 2백여회의 수준 높은 문화예술공연을 무대에 올려, 세계최고의 아트포트로 위상을 확고히 다질 예정이다.

대전/정은모 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