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트 설악그란폰도 대회 25일에
상태바
자이언트 설악그란폰도 대회 25일에
  • 인제/ 이종빈기자
  • 승인 2019.05.23 0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인제/ 이종빈기자 > 국내 최대 자전거 동호인들의 대축제인 2019 자이언트 설악그란폰도 대회가 25일 강원 인제군 상남면에서 개최된다.
 특히 상남면 주민 인구에 3배를 훌쩍 넘는 4,800여명의 선수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지역에 유입되면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설악그란폰도는 지난 1월 접수 개시 8분만에 마감 될 정도로 인기가 높은 대회로, 2010년 동호인클럽의 장거리 라이딩을 계기로 탄생한 장거리 사이클링 이벤트로 올해로 9번째를 맞이하고 있다.
 올해 행사는 ‘친구(Friends)’를 테마로 ‘친구와 자전거를 즐기고, 자전거를 통해 인생의 친구를 사귀자’는 취지로 열린다.
 코스는 208km의 그란폰도(Granfndo) 코스와 105km의 메디오폰도(Mediofondo) 두 가지가 있으며, 선수들은 그날의 컨디션에 따라 출발에서 82km지점인 진동삼거리에서 자신의 코스를 선택하면 된다.
 그란폰도코스는 12시간 이내, 메디오폰도코스는 7시간 이내에 골인해야 완주로 인정된다.
 지난해 그란폰도월드투어에 정식 등록된 설악그란폰도 대회는 전 세계적으로 각 지역을 대표하는 그란폰도 대회들을 모아 시리즈로 운영하는 대회로, 현재 이탈리아, 스페인, 노르웨이, 미국, 남아공 등 12개의 그란폰도 대회가 등록되어 있으며, 그 중에 ‘자이언트 설악그란폰도’가 4번째 규모로 큰 대회 공인받았다.
 또한, 국제적 행사로 발돋움하고 있는 설악그란폰도 대회에는 미국, 대만, 중국, 우간다 등 23개국에서 모두 200여명의 외국인 선수가 등록된 상태다.
 인제/ 이종빈기자 ejb@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