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병해충 예찰방제 대책본부 운영
상태바
산림병해충 예찰방제 대책본부 운영
  • 서산/ 한상규기자
  • 승인 2019.05.24 0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서산/ 한상규기자 > 충남 서산시는 최근 기후변화 등의 영향으로 농림지 돌발해충의 발생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적기 방제 및 피해확산 차단을 위해 산림병해충 예찰방제 대책본부를 오는 10월 31일까지 설치운영 한다고 밝혔다.
 돌발해충은 배, 포도, 복숭아 등의 과실을 가해해 기형과와 그을음병 등을 유발해 농가에 피해를 주는 동시발생 병해충으로 농경지와 산림을 오가며 피해를 입히기 때문에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농경지와 인접산림에 대한 공동방제가 필요하다.
 이에 시는 지난 21일 농림지 동시발생 병해충의 월동란 조사결과 및 우화기 예측자료 등을 바탕으로 부여국유림관리소와 서산시 운산면 용현리 일대에 공동방제를 실시 한 바 있으며, 방제단 9명, 예찰조사단 2명으로 예찰방제단을 구성하고, 농경지 주변 산림 및 생활권 녹지대를 중심으로 조기예찰적기방제를 실시해 피해확산을 조기 차단할 계획이다.
 서산/ 한상규기자 hansg@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