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中서 중소기업 46억 수출 계약 지원
상태바
강남구, 中서 중소기업 46억 수출 계약 지원
  • 박창복기자
  • 승인 2019.05.29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이 미용박람회’ 8개 기업 참가 … 29일 ‘베트남 프리미엄 소비재전’ 12개 기업 후원

 <전국매일/서울> 박창복 기자 =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열린 ‘2019 중국 상하이 미용박람회’에 관내 8개 뷰티기업 참가를 지원, 852만 달러(약 102억원)의 수출상담 실적과 389만 달러(약 46억원)의 계약 성과를 올렸다.

올해 24회를 맞은 상하이 미용박람회는 아시아 최대 국제 화장품 미용박람회로 중국 상하이 푸둥구 신국제전람센터(SNIEC)에서 열렸다. 40개국에서 48만명이 참관했다. 구에서는 중소기업인 프레스티지코스메틱코리아, 3일애, 메트로코리아, 라이클, 세이션, 온데이코스메틱, 비씨비코스, 메디셀러가 참가했다.

구는 참가기업의 부스비와 장치비의 70%, 편도운송비, 통역, 현지 이동차량을 지원했다. 또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사전 설명회를 열어 제품 전시 및 상담 방법 등 준비 단계부터 지원해 호평을 받기도 했다.

이수진 지역경제과장은 “중국에서 한국산 화장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다”며 “기분 좋은 변화를 통해 관내 중소기업들의 판로 확장을 돕고, 품격 강남의 경제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29일 ‘베트남 프리미엄 소비재전’에 12개 기업 참가를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