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의원, 14일 오후 7시 봉하마을서 '재벌개혁' 강연
상태바
박용진 의원, 14일 오후 7시 봉하마을서 '재벌개혁' 강연
  • 백인숙기자
  • 승인 2019.06.14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남도당 초청특강, '국민 속으로 100보' 92번째 강연
<전국매일신문 백인숙기자>

- 강연에 앞서 봉하마을 노무현대통령 묘역 참배 예정

 

 

박용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강북을)이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박 의원은 14일 오후 7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초청으로 강금원기념봉하연수원에서 강연자로 나선다. 박용진 의원은 강연에 앞서 오후 6시 20분경 노무현대통령 묘역 참배를 할 계획이다.

 

박용진 의원은 재벌개혁 강연을 통해 삼성그룹의 지배구조를 바탕으로 삼성물산과 제일모직과의 합병과정에서의 벌어진 경영권 승계작업에 대해 알리고, 이를 바탕으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의 필요성을 설명할 예정이다.

 

강연의 핵심인 ‘경제민주화’는 시대의 과제이자 문재인정부가 추진하는 중점과제이기도 하다. 박 의원은 “의정활동을 하면서 재벌개혁이 경제민주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국회 안에서 혼자 재벌개혁을 외치는 것보다, 국민의 뜻을 모으는 것이 필요할 것 같아 강연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박용진 의원은 “대한민국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벌어지는 불공정과 패권, 갑질을 청산하고 공정한 시장경제를 만들어가고자 우리 모두 노력해야 한다”면서 “가치 있는 재벌개혁은 필요하다. 그리고 함께 해야 재벌개혁이 성공한다. 많은 사람이 뜻을 모으면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봉하마을 강연은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국민 속으로 강연100보’의 92번째 강연으로 박 의원은 “처음 강연을 시작할때는 재벌개혁으로 가는 길이 외로웠지만, 지금은 많은 국민들께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를 응원해주고 계신다”며 “초심을 잊지 않고 100보까지 뚜벅뚜벅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용진 의원은 오는 18일 오후 4시 국회 입법조사처 대회의실(국회도서관 4층)에서 사립대학비리 해결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연다. 이날 토론회에서 사학비리 현황을 공개와 사학법 개정 방향을 논의하고, 현장에서 직접 공개 공익제보도 접수받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