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13:17 (금)
양천구, 아버지 학교 ‘좋은 아빠 만들기 공작소’ 운영
상태바
양천구, 아버지 학교 ‘좋은 아빠 만들기 공작소’ 운영
  • 박창복기자
  • 승인 2019.08.22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매주 토요일 4주간 일과 가정 균형 찾기·아버지 역할에 대해 배워

<전국매일/서울> 박창복 기자 =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아버지’라는 역할에 대한 이해와 인식개선에 도움을 주는 아버지 학교 ‘좋은 아빠 만들기 공작소’를 운영한다.

인구보건복지협회의 조사(2019년 기준)에 따르면 20~40대 아빠 2명 중에 1명은 일과 생활의 균형을 찾는 데 어려움을 겪은 경험이 있다고 한다. 양천구는 이처럼 바쁜 직장생활로 인해 가족과 많은 시간을 보내지 못하는 아버지들에게 일과 가정의 균형을 맞추고 건강한 가족관계를 형성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올해 처음으로 좋은 아빠 만들기 공작소를 운영하게 됐다. 

수업은 회사에 다니는 아버지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오는 9월 21일(토)부터 10월 12일(토)까지 4주간 매주 토요일마다 진행된다. 양천구청(목동동로 105) 4층 소통실에서 오후 3시부터 약 5시간 동안 열린다. 

▲아버지의 영향력 ▲아버지와 남성 ▲아버지의 역할 ▲아버지와 가정이라는 4가지 주제를 바탕으로 바람직한 양육태도 및 방법, 자녀와의 소통법 등 가족 안에서 아버지의 역할을 찾고 재정립하는 것을 도울 수 있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양천구에 살고 있는 아버지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교육비용은 무료이며, 오는 26일(월)부터 선착순으로 30명을 접수 받는다. 참여를 원하는 구민은 여성가족과(☎02-2620-3387)로 전화해 신청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교육이 가족 안에서 아버지의 역할을 찾고, 대화로 통하는 행복한 가정을 만들어가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천구는 앞으로도 행복한 가정과 더불어 온 가족이 행복한 여성친화도시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