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교수·직원, 학교사랑 발전기금 기탁
상태바
한남대 교수·직원, 학교사랑 발전기금 기탁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19.09.0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한남대 총장실에서 열린 발전기금 전달식에서 컴퓨터통신무인기술학과 손대락 교수가 2000만 원의 발전기금을 기탁했다고 1일 밝혔다.

 

정년퇴임을 한 글로벌IT경영전공 김재경 교수와 경영·국방전략대학원 이봉환 팀장이 각각 1000만 원과 500만 원의 대학발전기금을 전달했다.

 

손대락 교수는 지금까지 기탁총액이 1억 800여 만원에 이르러 이덕훈 총장으로부터 누적기금 1억 원 이상 기탁자에게 주는 아너스클럽 멤버 인증서를 받았다.

 

아너스클럽 멤버에게는 전용주차면과 평생주차권 등의 특별예우가 부여된다.

 

인공위성에 탑재되는 자기센서를 개발하고 교원창업 벤처기업 ㈜센서피아를 운영하는 손 교수는 회사 수익금을 매년 학교발전기금으로 기탁해왔다.

 

또한 김재경 교수와 이봉환 팀장은 각각 36년, 37년을 한남대에서 봉직하고 정년을 맞아 감사의 뜻으로 학교발전기금을 기탁했다.

 

이덕훈 총장은 “학교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발전기금을 기탁해주신 분들의 뜻과 정성을 기억하며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대전/정은모 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