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수어센터 확장・농아인 전용 쉼터 개소
상태바
중랑구, 수어센터 확장・농아인 전용 쉼터 개소
  • 이신우기자
  • 승인 2019.09.18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마새마을금고에 둥지…장애인 삶의 질 향상
<전국매일신문 이신우기자>

 서울 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17일 수어통역센터 확장 이전 및 농아인 전용 쉼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농아인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확장 이전한 중랑구수어통역센터와 새로 마련된 농아인쉼터는 용마새마을금고 6, 7층에 위치해 있다.

약 400㎡ 규모의 센터에는 상담실, 교육장, 수어도서관, 정보화 교실, 농아인 쉼터 등을 갖추어져 있으며 농아인들을 위한 전문 수어통역상담, 수어교육, 정보화 교육 등의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중랑구수어통역센터와 농아인쉼터가 우리구 농아인들의 소통과 정보공유의 소중한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장애인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더욱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