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16:48 (목)
충남도·보령시·일본KJC사, 합동투자 협약
상태바
충남도·보령시·일본KJC사, 합동투자 협약
  • 보령/ 이건영기자
  • 승인 2019.10.0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보령/ 이건영기자 > 충남 보령시는 지난 8일 충남도청 상황실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정낙춘 보령시 부시장, 최종식 케이제이씨(KJC)사 대표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충남도와 합동투자 협약(MOU)을 체결했다.

 일본 케이제이씨(KJC)사는 지난 2003년 자본금 3억 5000만 엔으로 일본 도쿄 사나가와구에 설립돼 교정용 젓가락, 유아용 포크, 치발기 등 대표 브랜드인 ‘에디슨 마마’로 유아용품을 주력 생산해 지난해에는 약 240억 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중견기업이다.

 특히 보령시 남포면 봉덕리 출신인 최종식 대표가 운영하는 회사로 공장이 조성되면 유아 및 골프용품을 주력으로 생산해 고용인원 25명, 연매출 300억 원을 올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케이제이씨는 웅천일반산업단지 내 9105㎡ 부지에 500만 달러(한화 약 60억 원)를 투자해 유아용품 생산 공장 및 물류기지를 내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신설할 계획에 있으며 충남도와 보령시는 외국인투자촉진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보조금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지원하게 된다.

 또한 전기, 가스, 용수, 하수 및 폐수처리와 같은 부대시설이 원활히 공급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하고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인·허가 및 공장건설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하기로 했으며 KJC는 공장의 조속한 설립과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성실히 노력키로 했다.

 보령/ 이건영기자 leeg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