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관계 영상 유포 순경 휴대전화 저수지에 버려
상태바
성관계 영상 유포 순경 휴대전화 저수지에 버려
  •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 승인 2019.11.12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매일신문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동료와의 성관계 영상을 촬영해 유포한 혐의를 받는 순경이 기존에 쓰던 휴대전화를 저수지에 버린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버려진 휴대전화에 관련 영상 등 결정적인 증거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중 수색 요원을 투입해 저수지를 수색하고 있다.

 12일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A순경이 지난달 말 휴대전화를 바꾼 이후에 그의 가족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기존에 쓰던 휴대전화를 도내 한 저수지에 버린 사실을 확인했다.

 경찰은 A순경이 휴대전화 안의 증거를 없애기 위해 가족에게 증거 인멸을 부탁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당초 A순경은 "휴대전화가 고장 나서 바꿨다"고 진술했으나 교체 시점이 경찰 수사 직후여서 증거 인멸 의혹이 꾸준히 불거졌다.

 호남취재본부/ 서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