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의회, 제2회 청소년의회교실 풀뿌리 민주주의 체험
상태바
서초구의회, 제2회 청소년의회교실 풀뿌리 민주주의 체험
  • 이신우기자
  • 승인 2019.11.2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교대부설초 5․6년 11명…자유발언 및 즉석투표 의장 선출
<전국매일신문 이신우기자>

   서울 서초구의회(의장 안종숙)는 20일 제2회 청소년 의회교실을 열어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소년 의회교실에는 서울교대부설초등학교 5,6학년 11명의 학생이 청소년의원이 되어 2분 자유발언과 토론·전자표결에 이르는 모의의회를 진행했다.

 

의회교실에 참가한 청소년의원은 평소 관심 있었던 분야에 대해 2분 동안 자유로운 의견을 발표한 후, 현장 즉석투표로 의장을 선출했다.

 


이날 '대형 집회는 필요한가’라는 주제로 2분 자유발언을 한 이명호 청소년의원이 최다득표로 의장에 선출됐다.

 


의장으로 선출된 청소년의원은 전반적인 회의를 주재하고, 각각의 학생은 '수업시간 스마트폰 사용 제한에 관한 조례안'에 대한 찬반 토론을 진행한 후 전자투표를 한 후 수료식을 가졌다.

 

서초구의회 안종숙 의장은 “교실 밖을 벗어나 다양한 경험을 접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라며, 청소년 의회교실 체험을 통해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이해하고 미래 지도자로서의 리더십을 기를 수 있는 좋은 기회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