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글로벌 관광도시 ‘도약’
상태바
진주시, 글로벌 관광도시 ‘도약’
  • 진주/ 박종봉기자
  • 승인 2019.11.29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여행사 친화적 지자체’ 선정

 

경남 진주시가 최근 서울 롯데호텔에서에서 열린 ‘2019 여행사 친화적 지자체, 호텔, 항공사 시상식'에서 ‘2019여행사 친화적 지자체'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시는 그동안 여행사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관광객 유치에 노력했고 2018년 8월에 ‘진주시 관광진흥에 관한 조례 시행규칙'개정했으며 내국인·외국인 숙박 단체 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금액을 상향조정했다.

이어, 지난 3월에는 여행사를 통해 진주를 방문하는 사천공항 이용 관광객 숫자에 따라 지원금을 여행사에 지급하는 인센티브를 추가로 신설해 관광객 모집에 노력해 왔다.

또한, 발로 뛰는 진주관광 홍보요원 운영으로 3월부터 전국 대도시 여행사, 다중이용시설 및 공공장소를 직접 찾아가 진주가 여행사에 지급하는 관광객 유치 인센티브를 알리고, 5월 논개제와 10월 축제(진주남강유등축제, 개천예술제, 코리아드라마페스티벌)를 비롯한 진주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홍보해 왔다.

뿐만 아니라 진주시는 진주남강 유등축제를 비롯한 10월 축제와 한국 관광 100선에 8년 연속 선정된 진주성, 천년고도의 역사와 문화를 자랑하는 문화예술·축제도시를 홍보하기 위해 여행사 뿐만 아니라 다른 시군, 기관과의 연계 협력사업을 통해 다각도로 관광마케팅을 실시해 오고 있다.

시 관계자는 “여행사가 진주를 친화적으로 생각한다는 것은 진주시가 다른 지자체에 비해 우수한 관광자원으로 볼거리 즐길거리가 많다는 걸 의미한다”며 “앞으로도 여행사에 대한 인센티브 지원확충을 통한 제도적 기반마련과 여행사와의 협력을 통해 진주시가 글로벌한 관광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진주/ 박종봉기자

bjb@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