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문단지내 제5LNG생산기지 건설 ‘탄력’
상태바
석문단지내 제5LNG생산기지 건설 ‘탄력’
  • 당진/ 이도현기자
  • 승인 2019.12.05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1단계 공사 실시설계 돌입…2025년 준공 목표
<전국매일신문 당진/ 이도현기자>

 충남 당진시는 국내 천연가스 수급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석문단지 내 제5LNG생산기지 건설 사업의 1단계 공사에 대한 기본 및 실시설계가 이르면 이달부터 시작된다고 5일 밝혔다.


 제5LNG생산기지는 제12, 13차 장기 천연가스 수급계획에 따라 추진되는 사업으로 지난해 3월 최종 사업 대상지로 석문국가산업단지로 확정됐다.


 사업규모는 약3조 3108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31년까지 석문산단 내에 부지면적 88만 5771㎡(26.8만 평) 규모로 20만㎘급 저장탱크 10기와 LNG부두 등을 건설한다.


 지난해 3월 석문산단의 최종입지 선정 이후 지난 8월까지 진행된 예비타당성 조사에서는 경제성(B/C) 1.08, 수익성1.01, 종합평가(AHP) 0.613으로 사업성이 충분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한국가스공사는 지난달 20만㎘급 저장탱크 4기와 부대설비 등을 설치하는 제5LNG생산기지 1단계 건설 기본계획에 대해 의사회 의결을 받았으며, 현재는 제5기지 건설을 위한 준비반을 운영 중이다.


 1단계 건설공사는 오는 2025년 준공을 목표로 기본 및 실시설계와 인허가 절차 등 사전절차를 이행하고 2022년 1월 착공할 예정으로, 이를 위해 한국가스공사는 내년 1월 제5기지 건설부를 신설한다.


 시 관계자는 “제5LNG기지는 석문산업단지 분양율을 끌어 올릴 뿐만 아니라 벙커링 사업 등 연관산업을 통한 다양한 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며 “시에서도 제5LNG기지 건설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당진/ 이도현기자 dh-lee@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