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우수 개방화장실 12곳 시상
상태바
강남구, 우수 개방화장실 12곳 시상
  • 박창복기자
  • 승인 2019.12.06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 ‘공무원연금공단’ 최우수 … 민간수상작은 개·보수 시 300만원 지원

<전국매일/서울> 박창복 기자 =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 3일 구청 큰회의실에서 편리하고 쾌적한 환경의 우수 개방화장실 12곳에 시상했다.

강남구와 화장실문화시민연대가 공동으로 개최한 ‘2019 강남구 우수 개방화장실 경진대회’ 결과 총 12곳(민간·공공부문 각각 최우수 1개소, 우수 2개소, 장려 3개소)의 개방화장실이 선정됐으며, 구는 지난 9월 20일부터 한 달여간 우수 개방화장실을 공모한 바 있다.

수상작은 전문가의 서면·현장심사를 통해 선정됐으며 ▲기능성 및 규모의 적정성 ▲디자인 및 창의성 ▲유지관리 ▲여성편의성 등을 고려했다. 민간부문 수상작은 ‘민간 개방화장실 개보수 비용 지원 사업’에 참여하면 공사비 300만원을 우선 지원받게 된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한국섬유산업연합회’(민간부문)와 ‘공무원연금공단’(공공부문)은 화장실 대변기 부스 내 휴지통이 없는 등 전반적으로 설비가 양호하고 유지관리가 원활하며, 특히 ‘한국섬유산업연합회’는 장애인과 여성이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우수상으로는 민간부문에서 ‘KT&G타워’와 ‘GS타워’, 공공부문에서는 ‘강남스포츠센터’와 ‘학여울공원’이 선정됐다.

송진영 청소행정과장은 “앞으로도 사람중심의 우수 개방화장실을 적극 발굴해 ‘품격 강남’에 걸맞은 편리하고 안전한 화장실 문화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