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13:26 (토)
정선군 ‘여량면 천년의 숲’ 핫플레이스 만든다
상태바
정선군 ‘여량면 천년의 숲’ 핫플레이스 만든다
  • 정선/ 최재혁기자
  • 승인 2019.12.16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은행나무 활용 치유의 숲 조성
<전국매일신문 정선/ 최재혁기자>

강원 정선 여량면 천년의 숲(은행나무) 조성사업의 밑그림이 완성됐다. 군(군수 최승준)은 1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최승준 정선군수를 비롯한 정태규 부구수,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여량면 천년의 숲(은행나무) 조성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군에 따르면 아리랑의 고장 정선군은 영국의 생물학자 다아윈이 ‘살아있는 화석’이라고 부를만큼 수억년의 지구 역사와 함께한 신비의 식물인 아름다운 은행나무를 활용한 ‘천년의 숲’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용역 최종보고회에서는 아름다운 은행나무 군락지를 활용해 여량지역의 역사·문화·자연자원을 연계해 다양한 자연환경 및 문화자원과 스토리를 이용한 자연친화적인 생태체험 관광지 ‘치유의 숲’ 조성으로 지역 관광브랜드 가치 향상과 경제 활성화, 지역주민 소득증대 등 다양한 방안을 제시했다.


정선 여량면 유천리 863번지 일원에 조성되는 ‘여량면 천년의 숲(은행나무)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15억원을 투입해 내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추진되며, 3만 9683㎡ 규모에 은행나무 군락지 조성, 은행나무 수변 산책로, 전망대, 쉼터, 다목적 광장 등 은행나무를 이용한 치유의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지형규 산림과장은 “정선아리랑 등 역사와 문화, 자연자원을 연계한 치유의 숲인 천년의 숲을 조성해 여량면 지역의 새로운 새로운 관광 핫플레이스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선/ 최재혁기자 jhchoi@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