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군 인재육성과 안태원 주무관, 자가격리 홀몸어르신 남몰래 살뜰히 챙겨
상태바
철원군 인재육성과 안태원 주무관, 자가격리 홀몸어르신 남몰래 살뜰히 챙겨
  • 철원/ 지명복기자
  • 승인 2020.04.09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독거어르신 자가격리자를 남몰래 도운 공무원의 선행이 알려줘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코로나19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중인 어르신(77)은 자가격리 앱을 설치할 수 있는 스마트폰이 없다. 더구나 함께 사는 가족이 없어 생활에 필요한 생필품도 홀로 구매할 수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 어르신의 자가격리 전담요원으로 선정된 안태원(33·인재육성과·사진) 강원 철원군 주무관은 자가격리 확인 전화를 하던 중 이 사실을 알게 돼 사비를 털어 매일 생필품과 식자재를 챙기고 체온을 재는 등 선행을 펼치고 있다.
 
안 주무관은 “어르신께서 집에 체온계가 없다 하시고 함께할 가족도 없다하셔서 안타까운 마음에 작은 도움이라도 돼 드리고 싶었다”며 “코로나로 인해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인데 모두 함께 힘을 모아 이 어려움을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철원/ 지명복기자
jmb123@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