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플레이스 48] 원주서 국내 최대 미디어파사드 쇼 열린다
상태바
[핫플레이스 48] 원주서 국내 최대 미디어파사드 쇼 열린다
  • 원주/ 안종률기자
  • 승인 2020.05.19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 간현관광지내 개미둥지마을 자연암벽에
35억 투입 폭 250m·높이 70m ‘빛의 쇼’ 선보여

[전국은 지금 - 핫플레이스 48]
미디어파사드 쇼

강원 원주시가 자연 암벽을 활용한 국내 최대 규모의 미디어파사드 쇼를 선보인다.
 
미디어파사드는 외벽에 LED 조명(빔 프로젝트)을 비춰 영상을 표현하는 것으로, 원주시는 총 35억 원을 투입해 간현관광지 내 개미둥지마을 자연 암벽을 스크린 삼아 폭 250m, 높이 70m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미디어파사드를 조성한다.
 
지난 2018년 야간경관 기본·실시 설계 용역을 시작으로 각종 시설 공사, 콘텐츠 제작, 장비 구입 및 설치를 비롯해 최대 1100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야외무대 설치를 순차적으로 진행해 내달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빠르면 오는 7월부터 관광객을 맞을 예정이다.
 
한편 지난 3월에는 사업에 걸맞은 명칭 선정을 위해 시청 직원을 대상으로 내부 공모를 실시해 부르고 기억하기 쉬운 ‘원주 나오라(Night Of Light) 쇼’를 최우수상으로 선정했다.
 
원주 나오라 쇼는 원주 간현관광지에 나와 빛의 쇼를 즐기라는 뜻이 담겨 있다.
 
이밖에 우수상에 ‘원주라이트빌리지(Light Village)’, 장려상에는 ‘소금산 낭만별곡’과 ‘소금산 달빛 축제’가 각각 선정됐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원주 소금산 출렁다리에 이어 이번에는 미디어 파사드를 선보여 원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좋은 경험을 제공하고 유리다리와 잔도 등 더 많은 볼거리를 준비해 체류형 관광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매일신문] 원주/ 안종률기자
iyahn@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