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호 대전 동구청장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대책 세워야”
상태바
황인호 대전 동구청장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대책 세워야”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20.06.02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동구, 코로나19 대응 현안점검 회의 ‘야외 개최’

대전 동구는 최근 황인호 구청장 주재로 포스트 코로나 대응 현안점검 회의를 야외에서 진행했다.

회의는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과 청사공간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동구청 2층 바람정원에서 열린 회의는 임근창 부구청장을 비롯한 국․실․과․소장 및 동장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황인호 청장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가 지속되고 있으므로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긴장을 늦추지 말라”고 말했다.

이어 “생활 속 거리두기 시행 등 계속되는 소비심리 위축으로 지역상권 등 민생경제는 굉장히 어려운 상황이기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대책을 세워달라”고 덧붙였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