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매 포토] ‘팔딱팔딱’ 제철맞은 싱싱한 진도꽃게
상태바
[전매 포토] ‘팔딱팔딱’ 제철맞은 싱싱한 진도꽃게
  • 진도/ 이승현기자
  • 승인 2020.06.03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진도군 서망항 일원에서 진도꽃게 위판이 한창이다. 진도꽃게는 살이 통통하게 오르고 알이 꽉차 그 맛이 일품이다.

올해는 수온이 낮고 바람이 많이 불어 수확량이 적고 조업을 나가지 못해 가격이 비싸 ‘금게’라고 불리고 있다.

진도는 전국생산량의 25%정도 차지하는 꽃게 주산지이다.

 

[전국매일신문] 진도/ 이승현기자
soungh-Lee@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