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추모공원, 추석연휴 사전예약제 변경 시행
상태바
대전추모공원, 추석연휴 사전예약제 변경 시행
  • 대전/ 정은모기자
  • 승인 2020.09.20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내달 11일까지 예약 확대…하루 추모객 160가족 제한
[대전시설관리공단 제공]
[대전시설관리공단 제공]

대전시설관리공단이 추석 연휴기간에 실시할 예정이었던 대전추모공원의 실내 봉안당 하루 방문 총량제와 사전예약제 운영기간을 변경해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공원은 약 5만 명의 고인이 안치되어 명절기간 약 7만5천여 명의 추모객이 방문하고 있는 만큼, 코로나19 확산 방지대책의 일환으로 추석 연휴기간 1일 방문인원을 400가족으로 제한하는 사전예약제를 시행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진자의 지속적인 발생으로 추석연휴 위험시설에 대한 방역조치 강화가 필요한 만큼 1일 방문인원을 160가족으로 축소된다.

운영방법도 하루 16부(30분 간격)로 나누어 1부당 방문인원을 10가족, 50명 이내로 제한하여 운영한다.

공단는 “추석연휴인 사전예약 기간을 오는 26일부터 내달 11일까지로 확대, 안내요원을 배치하는 등 봉안당 내 철저한 거리두기를 통해 방문객 간 접촉을 최소화하며 방역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대전/ 정은모기자
J-em@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