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천농공단지 근로자 공동식당 문열었다
상태바
웅천농공단지 근로자 공동식당 문열었다
  • 보령/ 이건영기자
  • 승인 2020.10.21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 10억·충남도 10억 투입
24개 기업 200여명 혜택 기대
[보령시 제공]
[보령시 제공]

충남 보령시 남부 지역의 경제축인 웅천농공단지에 근로자를 위한 공동식당이 조성됐다.

시는 21일 웅천농공단지에서 근로자 공동식당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에 조성된 근로자 공동식당은 상생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충남도와 보령시가 각각 10억 원씩 모두 20억 원을 투입해 672㎡의 면적에 1층에는 공동식당, 2층에는 체력단련실을 갖췄다.

웅천농공단지는 지난 1992년 조성돼 현재 24개 기업이 입주해 200여 명의 근로자가 보령 남부 지역의 경제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으나 식사 공간 및 여가 공간 부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공동식당 조성에 따라 시는 웅천농공단지 입주기업협의회로 위탁해 운영할 계획이며 근로자들에게 쾌적하고 안정적인 여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김희태 회장은 “근로자공동식당 건립에 물심양면으로 아낌없는 지원을 해준 보령시 관계자들께 고맙다는 인사를 드린다”며 “웅천농공단지 입주기업 임·직원들의 건강증진과 식생활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전국매일신문] 보령/ 이건영기자
leegy@jeonma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